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IGSR GNB

Social Responsibility News 사회공헌 소식

[공헌단] 하쿠나마타타~ 2017 하계 SNU 공헌유랑단 탄자니아로 출발!!

관리자l2017-08-01l 조회수 269




서울대학교 글로벌사회공헌단(단장 안상훈, 이하 공헌단)은 1일,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아프리카 탄자니아로 SNU 공헌유랑단(이하 유랑단)을 파견했다. 이날 탄자니아로 향한 서울대 재학생 20여명은 15일까지 아루샤 지역에서 다양한 봉사활동을 펼친다.

유랑단이 탄자니아를 방문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으로,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지원한 ‘서울대학교 탄자니아 적정기술거점센터’와 함께 다양한 활동을 실시하며 올 겨울 대규모 봉사단 파견을 위한 선발대의 역할을 수행한다.

유랑단의 활동이 진행되는 아루샤 지역은 세렝게티 국립공원과 킬리만자로 트래킹을 위한 관문으로 알려져 있다. 그러나 아루샤는 지하수에 포함된 불소 수치가 타 지역에 비해 월등히 높은 곳으로, 지역 주민들은 다량의 불소 섭취로 인한 반점치(치아에 흰색, 갈색 반점이 생기는 현상), 골격 기형 등의 건강 문제를 겪고 있다. 이러한 문제를 해소하기 위해 서울대 학부생으로 구성된 ‘아식수’ 팀은 불소 제거 필터를 개발하여 지역 내 학교에 설치할 예정이다.

또한 서울대 공대 기계항공공학부 대학원생으로 구성된 안성훈 교수팀은 오토바이 발전기로 충전 가능한 백신 캐리어를 아루샤 지역 내 보건소에 배포할 예정이다. 특히 동아프리카 최고의 연구 기관인 넬슨만델라 과학기술원과 협력하여 현지에 필요한 기술들을 시험하고 상황에 맞게 발전시키는 시간을 갖는다.

이외에도 농생대 대학원생으로 구성된 김준 교수팀, 사범대 글로벌협력전공 연구생들로 구성된 교육팀은 현지 공공기관과 협력하여 지역 조사 및 지속가능한 개발협력 위주의 봉사활동을 실시한다.

유랑단은 9일, 아루샤 키퀘 마을의 중학생들과 함께 과학캠프, 위생 및 보건교육, 스마트 교실 시연 등의 공통 교육을 진행한다. 마지막으로 10일에는 ‘서울대학교 탄자니아 적정기술거점센터’ 개소식과 더불어 넬슨만델라 과학기술원에서 개최되는 ICES 2017(International Conference on Energy and Sustainability, 에너지·지속가능성 국제 컨퍼런스)에 참가하여 현지 연구자들과의 기술 교류 및 지식 나눔을 펼칠 예정이다.

탄자니아 유랑단을 인솔하는 민기복 교수(에너지자원공학과)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의 지원을 받은 적정기술거점센터 개소를 통해 서울대학교와 탄자니아의 지속적인 교류의 장을 마련하게 되었다’며, ‘이번 탄자니아 방문이 일회성에 그치는 것이 아니라 앞으로도 꾸준한 관심을 바탕으로 서울대의 적정기술력을 현지에 적용하여 탄자니아 국민들이 보다 나은 삶을 살 수 있는데 일조하는 계기로 삼고 싶다’고 밝혔다.

공헌단은 서울대 재학생들을 사회의 선한 인재로 양성하기 위해 설립된 기관으로 일회성 봉사가 아닌, 지속 가능한 봉사활동을 목표로 2013년부터 국내외 취약 지역에 SNU 공헌유랑단의 이름으로 봉사단을 파견하고 있다.

2017 하계 SNU 공헌유랑단에 대한 자세한 정보는 홈페이지 http://igsr.snu.ac.kr/ 또는 서울대학교 글로벌사회공헌단 글로벌개발협력센터(880-2994)로 문의하면 된다.

TOP
닫기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